2015년 1월 27일 화요일

[CES2015특집 - 초고화질 4K 촬영 카메라가 달린 드론 인스파이어1 - 나혼자산다에 나온 드론]

최근 중국의 드론 기술이 빠르게 발전하고 있습니다. 그 중 DJI란 회사가 인스파이어1이라는 괴물같은 디자인의 드론을 선보였습니다. 홍콩에 갔을때도 도시에는 날리고 계신분을 보았는데 상당히 인상적이었습니다. 전체적인 디자인은 영화 로봇에 나온 그런 미래적인 느낌입니다. 드론에 고프로를 달아 촬영하는 버전이 나온지 얼마 안되서 4K 영상을 찍을 수 있는 드론이 출시되었습니다.




디자인 하나는 예술입니다. 실제로 홍콩 건샵 거리에 가면 이미 전시가 되어 있어 실물을 보고 왔습니다. 무게는 2kg 정도밖에 나가지 않을 정도로 가볍습니다.











드론 다리는 착륙시에는 아래로 내려오고..


카메라 촬영시에는 위로 올라가서 카메라 시야를 방해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혼자서 드론 몸체 조종과 카메라 조종을 둘다 하기 어렵다면 분담해서 할 수 있습니다. 한사람은 몸체 조종을 맡고,

다른 사람은 카메라 조종을 할 수 있다고 합니다.




앱 자체도 매우 직관적으로 만들었네요..



가장 핵심은 4K 비디오 촬영이 가능하고 1200만화소, RAW화일도 지원합니다. 




4K로 찍으면 이렇게 넓게 찍을 수 있습니다.




타겟을 정하면 이동하면서 계속 정해진 부분을 찍는 기능도 있습니다.




gps 수신이 안될때는 센서로 위치를 알아낸다고 합니다. 실내에서도 어렵지 않게 날릴 수 있습니다. 가격은 조금 됩니다. 약 5백이 넘네요.. 프로펠러 8개 달린 옥타드론 같은 경우는 2천이 넘는 경우도 있습니다.






시간이 있다면 이것 하나 들고 여행다니면서 좋은 경치를 담아내고 싶네요..
이제는 사진촬영은 기본이고 앞으로 드론에게 다양한 일을 시킬 수 있을 것 같습니다.


2015년 1월 25일 일요일

[기어s용 네비앱 비교 - 티맵 vs 김기사]


기어s용 티맵이 나왔습니다. 기어s 펌웨어 업데이트가 있어서 다운로드 받았더니 그 안에 이미 내장되어 있었습니다. 그러므로 삼성 갤럭시스토어에 가서 티맵 검색하면 보이지 않습니다. 기어s용 티맵을 사용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펌웨어 업데이트가 필요합니다. 원래 기어s 출시에 맞춰 배포하려고 했었나 봅니다. 결과적으로 김기사보다 한달 정도 늦게 출시되었습니다.






초기 1회 인증이 필요합니다. 휴대폰 번호는 모 번호를 입력하면 됩니다. 




지하 주차장에서 올라온 직후에는 기어s가 위치를 못잡기 때문에 시작이 되지 않습니다. 폰과 연결된 상태에서는 폰 위치를 가져옵니다. 김기사도 이 부분은 동일합니다.




gps가 잡힌 후 입력창이 활성화 되어야만 목적지 검색이 가능합니다. 




목적지 검색이 성공하면 간단한 요약정보를 보여줍니다. 




상세보기를 누르면 경로 요약화면을 보여줍니다. 그러나 주행화면은 없습니다. 미리 보기로 끝입니다. 이 정도 기능이라면 gps가 잡히는 곳에서 길을 모를때 사용하면 됩니다. 




김기사와 마찬가지로 폰의 블루투스 데이터 연결이 필요합니다. 블루투스로 데이터 수신이 실패하면 에러 팝업이 뜹니다. 모 번호 사용시에는 기어s 자체 데이터 사용이 불가능하기 때문입니다. 폰 단독 데이터 사용으로 바꾸면 폰 3G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김기사는 폰 단독 데이터 사용시에는 검색과 경로탐색은 가능하지만 주행이 되지 않습니다. 




음성안내나 주행안내가 없으나 인증번호에 있는 최근길안내 목록과 연동되어 자주 가는 길의 도착시간과 경로를 알 수 있습니다. 그러나 모르는 길을 갈때는 경로 목록보다는 주행중 안내가 편리하기는 한데 구현이 되어 있지 않습니다. 반면 김기사는 안내까지 구현이 되어 있습니다. 티맵은 기어s에서 길안내는 하지 않습니다.



기어s용 김기사 입니다. 간단하게 지도를 스트리밍으로 보여줍니다. 데이터는 모폰에서 사용하고 이를 블루투스 데이터로 기어s로 보내줍니다. 






김기사는 폰과 연결이 되어 있다면 길안내 버튼이 보이고 폰 연결이 없을때는 길안내 버튼이 사라집니다. 




김기사는 길안내 기능이 있기 때문에 안내모드가 2가지 제공됩니다. 턴바이턴 모드와 지도 모드입니다. 화면 전환은 화면을 2번 터치하면 됩니다. 




지도화면에서 화면을 2번 터치하면 전환메뉴가 뜹니다. 




전환메뉴를 누르면 턴바이턴으로 전환됩니다. 주행중에도 전환이 가능합니다.




김기사는 폰과 연결된 상태에서만 주행이 가능하므로 폰에서 이미 네비가 있는데 기어s에서 네비안내를 할 필요가 있는지는 운전자가 선택하는 문제라고 생각됩니다.

기어s에 쓸만한 앱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어서 안드로이드웨어가 탑재된 구글와치류보다는 쓸모가 있어 보입니다. 단 구글와치는 무료이지만 기어s를 제대로 사용하기 위해서는 추가 통신료를 월 1만원정도 지불해야 하는 단점도 있습니다.





[CES2015특집 - 인텔 리얼 depth 카메라를 탑재하여 포커스까지 보정이 가능한 델 베뉴 8 7000 테블릿]


ces2015에서 이노베이션 어워드를 받은 델 베뉴 8 7000시리즈입니다. 안드로이드 4.4 kit kat, 8.4 OLED FHD(2560x 1600) , 2GB램, 16GB eMMC, 802.11ac, 블루투스 4.0, 마이크로 sd 리더(512GB지원) 등 기존 제품에 비해 하드웨어 스펙이 대폭 업그레이드 되었습니다.

이번에 특히 놀라운 부분은 인텔 리얼센스 depth 카메라가 탑재되어 있습니다. 후면 카메라가 8백만 화소이긴 하지만 사진 촬영 후 촛점까지 다양한 곳으로 바꿀 수도 있다고 합니다. 전면 카메라는 2백만 화소입니다. 




두께는 6미리, 재질은 알루미늄입니다. 아이폰과 같은 재질입니다. 옆에서 보면 아이폰5 디자인의 느낌도 납니다. 




리얼센스 depth 카메라로 영상을 찍으면 후보정시 다양한 작업을 할 수 있으며 촛점도 바꿀 수 있다고 합니다. 내장된 3개의 카메라로 다양한 촛점의 사진을 미리 찍어둔다고 합니다. 사진에 대한 메타정보를 크게 늘려서 이 값을 조절하여 후보정을 하는 원리라고 합니다.




외장형 블루투스 스피커도 함께 출시되었습니다.


영화 등을 실감나게 보기 위해서는 스피커 기능도 중요합니다. 





알루미늄 재질의 6미리 두께는 세계에서 가장 얇은 두께의 테블릿이라고 합니다. 




강화된 사진 기능에 걸맞는 전용 앨범앱도 제공됩니다.



이번에 함께 출시된 dell cast 입니다. 티비에 연결하면 테블릿 화면을 티비로 전송시켜 줍니다. 미러링 동글로 보시면 됩니다. 3rd party 제품을 구입할 필요가 없습니다.




밖에서는 테블릿 화면으로 보다가 사무실로 오면 큰 화면으로 전송시켜서 보면 편리합니다. 무선 화면 전송의 경우 배터리가 빨라 소모될 수 있지만 실내 전원에 연결하면 해결 될 수 있습니다.







블루투스 키보드 입니다.





다양한 전용 액세서리도 함께 출시되었습니다.





2015년 1월 20일 화요일

[CES2015특집 - 드론천국 라스베가스 ces에서 선보인 셀카드론 자노(ZANO) 소개]


ces2015에서 선보인 셀카드론 자노입니다. 5백만화소 카메라가 달려 있고 폰앱으로 위치를 정하면 드론 내장 카메라로 셀카를 찍어줍니다. 사진과 동영상 모두 가능합니다. 배터리 용량은 약 10~15분 정도 사용 가능하다고 합니다. 

셀카봉이 유행이긴 하지만 배경을 넣은 멋진 셀카를 찍기 위해서는 셀카봉으로는 무리입니다. 무한정 긴 셀카봉을 가지고 다닐 수 없기 때문입니다. 

일반 드론과 다른점은 프로펠러밑에 무게추 같은 것이 있어 바람의 영향을 가급적 적게 받도록 해서 안정된 위치에서 사진을 찍게 해줍니다.




컬러는 2가지 이며, 앞쪽에 있는 LED로 각종 이미지를 표시할 수 있다고 합니다. 이정도 크기의 드론을 실제로 날려보면 야외에서 바람이 불때 날릴 수 있습니다. 바람을 견딜 수 있는 크기의 프로펠러가 아니기 때문입니다. 




폰과 함께 가지고 다니면서 셀카를 멋지게 찍고 싶을때 날리면 됩니다.



이런 사진을 쉽게 찍을 수 있습니다.



제공되는 폰 앱입니다. 




자신을 보면서 드론을 조정할 수 있습니다. 




전용 케이스에 넣고 다니거나 주머니에 넣을 수 있을 정도로 작습니다.




손바닥에서 이륙은 쉽지만 착륙은 매우 어렵습니다.






친구들과 야외에서 셀카찍기 놀이도 할 수 있습니다.



자전거타는 영상을 찍고 싶다면 공중에서 정지시킨 후 찍을 수 있습니다.



다 찍고 나서 돌아오라는 명령을 내리면 원래 위치로 돌아옵니다.






폰 제스춰로 조종도 가능합니다.




정지 시킨 후 영상을 찍을 수 있습니다.




간단한 사양입니다. 움직이면서 사진이나 동영상을 찍기 때문에 디지털 보정 기능이 내장되어 있습니다. 고성능 마이크가 내장되어 있어 먼거리에서도 사운드 녹음이 가능합니다. 폰과 연결은 wifi로 하며, 마이크로 sd 카드를 넣어 사진을 찍거나 영상을 저장합니다.




밀리터리 룩 케이스는 별매라고 합니다.

현재 프리오더를 받고 있으며 5월쯤 출시된다고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