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1월 27일 수요일

[포터블월드 미래상점 - 저렴한 가격대의 삼성전자 기어vr]

360도 영상을 보기 위해서는 vr고글이 필요합니다. 다양한 vr고글이 있지만 오늘은 삼성전자에서 오큘러스와 제휴하여 만든 기어vr을 사용해 보았습니다. 

실제로 전시장에서 몇번 사용해 보기는 했지만 잠깐잠깐 사용해 본 것이라 실제의 느낌을 맛보기는 어려웠습니다. 이번에 지인의 도움을 받아 저렴하게 구입하게 되어 사용기를 올립니다. 

지금까지 사용해본 vr고글은 종이로 된 구글 카드보드와 약간 비싼 플라스틱 재질의 호미도 제품이었습니다. 두 제품 모두 폰과 연동은 되지 않고 폰을 거치시켜주는 용도여서 많은 감동을 느끼지는 못했습니다. 오랫동안 착용하기에도 불편했습니다. 

기어vr은 폰과 연동되어야만 작동합니다. 물론 이에 따라 배터리 소모가 크지만 그 만큼 많은 감동을 줍니다. 시야각과 원근감이 뛰어납니다. 샘플로 제공되는 다양한 동영상과 사진 그리고 vr전문 사이트를 보게되면 이게 정말 vr 이구나 하는 느낌이 들 정도로 사질적인 컨텐츠가 풍부합니다. 

외부에서 터치 패드로 선택과 취소 및 이동이 가능하며 , 볼륨조절도 거치상태에서 가능합니다. 안경을 쓰는 분들에게는 불편할 수 있다고 생각했지만 그렇게 불편하지도 않았습니다. 근시가 있는 분들은 vr고글 선택시 반드시 착용해보시고 구입해야 합니다. 기어vr도 안경없이 사용할 수 있지만 오랫동안 영화를 보기엔 답답했습니다. 티비를 눈앞에서 보는 느낌이기 때문입니다.




오큘러스 라이센스로 만든 제품입니다. 



원가절감을 위해서인지는 몰라도 케이스가 없습니다. 본체만 들어 있습니다.




얼굴과 닿는 부분은 방석처럼 부드러운 천으로 된 쿠션이 있습니다. 폰과 연결되면 안쪽에 센서가 작동하여 고글을 머리에 쓰면 화면이 나오게 되어 있습니다.




폰 장착하는 쪽입니다. 왼쪽이 충전소켓이 있고 오른쪽은 고정시켜주는 락이 있습니다. 왼쪽 소켓쪽은 a/b 타입으로 폰의 길이에 맞게 충전위치를 변경시킬 수 있습니다. 



머리끈은 3개 있습니다. 그렇지만 오래 사용하면 무겁습니다.



터치 패드와 취소 버튼이 있습니다.



powered by 오큘러스 입니다.




렌즈와 눈간 거리를 조정하는 나사입니다. 안경사용자분들도 안경벗고 사용이 가능합니다.




커버를 이용하면 폰이 낙하는것을 막을 수 있지만 그런대로 폰이 잘 고정이 되서 커버없이도 사용 가능합니다. 그러나 약간 염려되기도 합니다.

제공되는 컨텐츠를 직접 찍을 수는 없었지만 공포류의 컨텐츠들이 많이 있는데 실제로 너무 무서워 끝까지 보지 못합니다. 눈앞에서 보여지는 영상은 놀라웠지만 폰 액정의 검은 틈이 너무 크게 보여 vr 영상이 덜 깨끗하게 보이는 문제점도 있습니다.

그러나 지금까지 나온 vr 고글중에서 가장 몰입도가 높고 품질도 뛰어나다고 생각됩니다. 게임이나 조작을 쉽게 하기 위해서는 블루투스 게임 컨트롤러와 미니 키패드가 필요합니다. 아래쪽으로 약간의 빛샘 현상이 있기도 합니다. 재미있게 했던 게임으로 템플런과 스매쉬인데 템플런은 언덕을 오르내릴때 실제 느낌이 가장 잘 났었고 스매쉬 게임도 공간감을 잘 느낄 수 있었습니다. 전용컨텐츠만 동작하도록 되어 있으며 타 컨텐츠를 보기위해서는 연결을 하지 않고 장착을 해야 합니다. 넷플릿스 가입하신 분들은 기어vr로 넷플릿스 시청이 가능합니다. 한달 무료이긴 하지만 신용카드를 입력해야 합니다.

사실은 기어vr 이 나오기전에 프로토로 만들어본 20만원대 기어vr버전이 품질이 가장 좋았는데 현재는 구할수가 없습니다. 빛샘 현상이 없어 영화관 느낌이었습니다.

3월부터는 오큘러스 리프트가 배송된다고 합니다. 약 60만원의 가격대에 주변기기도 알차게 들어있어 또 한번의 vr 유행을 만들어 낼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