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4월 30일 화요일

[스스로 충전 위치를 찾는 qi 호환 파나소닉 무선 충전 패드(QE-TM101-K) 구입기 + 사용기]

에네루프 충전지로 유명한
파나소닉 무선 충전 패드입니다.

자기 유도 방식은 qi 호환성을 유지하므로
qi 마크를 보고 적당한 가격의 제품을 구입하면 됩니다.

우리나라 제품과 달리
슬림하지도 않고
크기도 작지 않지만
전원을 연결해 보니
편리한 기능이 숨어 있었습니다.


240v 지원을 확인하고 구입하였습니다.

모델명입니다.

파나소닉 제품입니다.
최근 반값에 판매중입니다.

일본 직구비만 제외하면
한국 제품보다 저렴합니다.

무관세로 4개까지 구매 가능합니다.

충전 중 폰에 기스나지 않도록
플라스틱 투명 판을 붙일 수 있게 되어 있습니다.


간단한 설명서 입니다.

이정도 크기 입니다.


광택 재질을 사용해서
금새 지문이 뭍을 것 같아
비닐 떼자마자 바로 찍었습니다.


바닥 받침입니다.




12v, 1A가 입력됩니다.


전원 포트 입니다.


두께가 좀 두껍습니다.




240v 지원됩니다.

한국에서 바로 사용 가능합니다.




가운데 qi 마크가 있습니다.

전원을 넣으면
아래와 같은 충전 램프가
충전할 장치를 찾아 이동합니다.

즉 처음에 충전할 물건이 있는지
검색합니다.

검색시간은 1초 내외 입니다.

qi 호환 에네루프 충전 케이스입니다.
찾으면 그 밑으로 램프가 이동한 후
충전을 시작합니다.

다른 제품들은 수동으로 충전위치를 잡아야 하는데
이 제품은 자동으로 충전 위치를 잡습니다.

초기에는 크게 이동하며
한번 잡은 다음에는 미세 조정을 합니다.


휴대용 배터리를 먼저 올린 후
에네루프 충전기를 올렸습니다.
오른쪽 먼저 충전을 시작했습니다.

오른쪽은 8100mAh qi 호환 휴대용 배터리 입니다.

조금 더 재미있는 기능은
qi 충전기기가 2개가 올라가 있으면
먼저 올린 제품을 충전하고
이 제품의 충전이 끝나면
다른 제품의 충전을 순차적으로
수행합니다.

배터리 옆에 폰을 두면
배터리 충전 끝나고 폰으로 이동하게 됩니다.

그런데 자리가 좁아서 폰을 2개 올려두기는
어렵고, 폰1개, 휴대용 배터리 1개 올려두면 됩니다.

재미있는 아이템입니다.

배터리에 qi 안테나를 내장한
캠코더 배터리같은 제품도 판매중입니다.

qi 호환이면 그냥 올려두면 충전됩니다.
어댑터 찾으러 다니지 않아도 됩니다.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