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3월 31일 일요일

[스마트폰 연동 기능을 제공하는 아우디 전기 자전거 소개]

아우디 전기 자전거 입니다.

풀 충전은 2.5시간 걸린다고 합니다.

디자인을 보면 얇은 오토바이 같습니다.

안장은 스턴트용으로 디자인된 것으로 보이는데
파워를 넣으면 올라 온다고 합니다.
사용자에 맞게 안장 높낮이 조정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자체 속도 때문인지
앞/뒤 브레이크 모두 디스크 방식입니다.

모드에 따라 5가지가 제공됩니다.

전기 자전거 임에도 불구하고
속도가 80km/h가 나온다고 강조해서
언론에서 유명해 졌습니다.

동영상은 브레이크 잡으면서 흙바닥에서
드리프트 하는 장면입니다.

스턴트 자전거의 대가이신 분이
직접 시연하는 모습입니다.



스턴트를 위해서인지
계속 서서 타고 있습니다.

앞바퀴 들고 다니는 모드가 있어
이런 묘기는 쉽게 할 수 있다고 합니다.

오토바이에서나 하는 묘기인데..

일반인들은 따라하기엔 어려울 것 같습니다.

앞바퀴 들고 가는 모드를 설정할 수 있으며
얼마나 앞바퀴를 잘 들고 운전했는지에 따라
랭킹을 결정해 준다고 합니다.
스마트폰으로 락 신호를 보낼 수 있습니다.
락 신호를 받으면 자전거를 락 시키고
도난방지 알람을 설정합니다.

자전거 프레임속에 안드로이드 폰을 넣어
자전거 속도나 위치 관리 등에 이용하고
사용자의 폰과 wifi 연결이 된다고 합니다.


스마트폰으로 락 시킨 후  편안하게 카페로 이동하면 됩니다.

앞쪽에 긴 LED 램프를 보면 자동차 헤드 램프를 연상시킵니다.

스마트폰 락 기능 덕분에 고가의 전기자전거를 근처에 세워두고
카페에서 한가롭게 쉴 수 있습니다.

전기 자전거를 타고 다니면 도난때문에
아무데나 갈 수가 없습니다.

스마트폰으로 도난 문제를 해결했습니다.

폰으로 앞바퀴 들고 탄 것에 대한 점수를 확인하고 있습니다.

폰으로 락 해제 신호를 보내면
전기 자전거가 움직일 수 있게 됩니다.

wifi 해킹되면..
비싼 자전거 날라갑니다.

만일을 위해 자물쇠로 묶어야 할 듯.

다른 블로그에 보니 가격은 2백만원이 아닌
2천만원정도 할 것이다 라고
예측하고 있습니다.

전기 자전거 중 가장 강력한 모터덕에
약간 미끄러운 실내에서 드리프트나
흙길에서 휠스핀이 가능할 것 같습니다.

아우디 뿐만 아니라
bmw 에서도 전기 자전거를 만들고 있다고 합니다.

현재 이미지만 공개된 상태이고
정확한 스펙이 아직 공개되지 않았지만
어느정도 루머성 정보가 돌아다니고 있습니다.

앞으로 나올 전기 자전거는 스마트폰 연동 기능이
기본으로 추가 될 것 같습니다.


댓글 쓰기